강원도, 코로나19로 변화된 여행트렌드를 반영한 국내관광 활성화 마케팅 추진 | 뉴스로
강원도

강원도, 코로나19로 변화된 여행트렌드를 반영한 국내관광 활성화 마케팅 추진

강원도(도지사 최문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국내여행의 패턴이 소규모․ 가족단위․비대면 안심관광 위주로 변화함에 따라 그에 따른 상품개발 및 마케팅 활동을 추진한다.

특히, 지난해 10월 설립된 도․시군 통합관광전담기구 강원도관광재단이 올해부터 본격적인 사업을 추진함에 따라, 위드코로나 맞춤형 관광콘텐츠 개발․마케팅은 물론 포스트 코로나를 대비한 MICE, 크루즈, 웰니스 등 고부가가치 관광산업을 운영할 계획이다.

먼저, 소규모․가족단위 관광수요를 이끌어내기 위해, 4월부터 문체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주관하는 근로자 휴가지원 사업을 연계하여 DMZ 평화지역 및 폐광지역 관광상품을 중심으로 할인 프로모션을 추진, 지역별 고른 관광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시군 및 국민 추천을 통해 비대면 안심 관광지 및 숨은 관광명소를 발굴하여 집중 홍보하고, 코스상품을 개발해 여행플랫폼과 연계할 계획도 가지고 있다.

또한, 온라인 콘텐츠 소비 가속화에 발 맞춰 18개 시군별 관광홍보 콘텐츠 전담 크리에이터를 선정하여 전문교육을 실시하고 지역 특색을 반영한 다양한 관광홍보 콘텐츠를 제작하여, 온라인 채널과 여행플랫폼 등을 통해 노출함으로써 랜선을 통해 강원도만의 매력을 간접체험 할 수 있도록 제공한다.

특히, 코로나와 아프리카 돼지열병으로 이중고를 겪고 있는 평화지역의 관광활성화를 위해 수도권 관광객을 타깃으로 하는 시티투어 상품과 체류형 관광객 유치를 위한 특화상품으로 야간관광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상․하반기 1회씩 DMZ 여행의 달을 개최하는 등 평화지역 특별 관광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이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