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강화군

강화군, 고려산 진달래 축제장 탐방로 정비

인천광역시 강화군이 2019년 고려산 진달래 축제를 대비하여 탐방로 정비에 나섰다.

강화군(군수 유천호)은 이달 26일부터 내년 3월 말까지 축제장 데크 계단 정비를 실시할 계획이며, 이용객의 안전을 위해 이 기간 일부구간 통행을 통제한다고 밝혔다.

지난 2009년 설치된 고려산 정상 데크 계단은 총길이 약 350m, 폭 1.8m로 계단을 지탱하는 기둥 및 보행자가 통행하는 데크 바닥에 부식이 심각한 상황이다. 이에 군은 총사업비 5억 원을 들여 노후 기둥 및 바닥 등 약 200m 구간을 전면 보수할 계획이다.

고려산 진달래 축제는 연간 약 50만 명 이상의 관광객이 방문하는 강화군의 대표적인 축제로 해를 거듭할수록 방문객이 증가하는 추세다.

강화군 관계자는 “이번 보수 공사가 완료되면 방문객들에게 보다 안전하고 쾌적한 등산로 환경을 제공할 수 있게 될 것”이라며 “건실한 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