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4차 산업혁명·스마트시티 시대의 소통 전략 모색 | 뉴스로
경기고양시

고양시, 4차 산업혁명·스마트시티 시대의 소통 전략 모색

경기 고양시(시장 최성)는 지난 1일 ‘4차 산업혁명 및 고양시 스마트시티 시대를 대비한 시민 소통 활성화 방안’을 주제로 ‘2017년 고양시 SNS 소통 전략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에는 배수용 고양시 제1부시장을 비롯한 외부 SNS 전문가, 시 SNS 주요 관리부서의 간부 및 실무자, 시 소셜기자단 사업 담당자, 산하기관 직원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배수용 부시장은 인사말에서 “고양시는 경기 북부 테크노밸리, K-컬처밸리, 고양청년스마트타운 등 4차 산업혁명과 스마트시티로 대변할 수 있는 사업들이 연이어 추진되고 있다”며 “미래 고양시를 디자인하는 변곡점에 있는 시기인 만큼 시민의 목소리를 경청하고 소통하는 것이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이 회의는 지역의 변화와 성장에 관한 지향점을 찾기 위해 시민 소통 활성화 정책 및 조직적인 부서 협업 체계를 마련하기 위한 것”이라고 기획 의도를 전했다.

배 부시장의 인사말로 시작된 회의는 고양지식정보산업진흥원 박은희 과장의 고양시 스마트 시티 사업 소개, 김미란 쉼표와 느낌표 대표이사의 4차 산업혁명과 스마트 거버넌스에 대한 강의, 고양시 SNS 운영 정책 및 부서 간 협력 방안에 대한 참가자 자유 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고양지식정보산업진흥원 박은희 과장은 환경보안등, 안심어린이집, 대기질 모니터링, 생활 기상·수질 정보, 스마트 쓰레기 수거관리, 안심주차 서비스 등 최근 시행되고 있는 고양시 스마트 시티 사업을 소개했다.

이어 진행된 초청 강의에서는 김미란 쉼표와 느낌표 대표이사가 4차 산업 혁명시대를 선도하기 위한 고양시 스마트 거버넌스의 구축과 시민 소통의 중요성을 역설했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