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ICT Inno Festa 2019' 개최 | 뉴스로
과기정통부

과기정통부, ‘ICT Inno Festa 2019’ 개최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 이하 ‘과기정통부’)는 ‘ICT Inno Festa 2019’를 11개 기관과 함께 오는 12월 18일(수) 부산 벡스코 제1전시장(311호~317호)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ICT Inno Festa는 한 해 동안 정보통신기술(이하 ‘ICT’) 산업 발전에 기여한 중소·벤처 관계자의 공로를 치하하고, ICT 분야 창업 환경의 전망, 대응방안 등을 고민하는 ICT 중소·벤처인의 교류의 장으로, 올해는 “글로벌 ICT 생태계의 미래를 보다”라는 부제로 개최된다.

이번 행사는 창업초기기업(스타트업)의 글로벌 진출 전략에 대한 야놀자 김종윤 대표의 기조강연을 시작으로 ➀시상식, ➁ICT 세미나, ➂스타트업 투자유치설명회, ➃ICT 중소기업을 위한 사업 상담회 등이 열리며, 국내·외 기업 투자자 등이 다수 참여할 예정이다.

시상식에서는 5세대(5G) 이동통신, 지능정보, ICT혁신(일자리 창출, 해외 진출, 신성장, 복지) 등 3개 분야에서 ICT산업 발전에 기여한 혁신기업에 ‘대한민국 ICT대상’을, 모범 ICT중소‧벤처 기업인에 ‘정보통신 중소기업 발전 유공자 포상’, ICT분야 창업 생태계 조성 유공자에 ‘ICT 벤처·중소기업 활성화 유공자 포상’을 수여한다.

ICT 세미나에서는 진 마크 프랭고스(전(前) 브리티시 텔레콤 선임 부사장), 류탁기(SK텔레콤 Access Network 개발팀장), 이재호(카카오모빌리티 디지털경제연구소장)등 국내·외 ICT 창업 전문가들이 한자리에 모여 ‘혁신 전환’, ‘5G 기술 및 미래전략’, ‘모빌리티 서비스의 미래와 과제’등에 대해 논의한다.

스타트업 투자유치설명회는 2개 그룹으로 나누어 진행되는데, 1그룹은 ‘K-글로벌 스타트업 공모전’의 결선진출 기업이고(10개사), 2그룹은 부산·경상지역 8개 기관 추천 기업(9개사)으로, 심사위원과 투자자 앞에서 각 기업의 핵심 기술을 소개하며 투자유치에 나서게 된다.

비즈니스 상담회에서는 통신 3사(KT, SK텔레콤, LG유플러스)와 투자사 3사(BNK투자증권, 케이브릿지인베스트먼트, 비케이인베스트먼트)가 사업화 협력을 위한 비즈니스 상담과 투자유치 상담을 진행한다.

이승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보통신산업정책관은 “우리나라가 글로벌 ICT 혁신생태계를 주도해 나가기 위해서는 5G, 모빌리티와 같은 신시장 창출과 함께, 국내 시장을 벗어나 글로벌 시장으로 확장하려는 기업의 노력이 필요하다.”라면서, “정부도 기업들이 어려운 환경을 극복하고 해결해 나갈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하겠다.”라고 밝혔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