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구미시

구미시, 수확기 양파 생산비 이하 하락! ‘수급안정대책’ 추진

구미시(시장 장세용)에서는 양파 생육기 기상양호 등 단위면적당 생산량 증가로 최근 수확기 양파가격이 생산비 이하로 하락됨에 따라, 중앙정부의 수급안정 대책 설명과 구미시 자체 수급안정 대책을 수립시행 하고자, 6월 13일(목) 선산출장소에서 농협, 관련부서 등 20명이 참석한 가운데 추진계획 시달 회의로 개최했다.

수급안정을 위해 먼저 중앙정부 수급안정대책 방안으로는 산지폐기 6000톤, 출하정지 1만2000톤, 정부수매 6000톤 등 시장격리와 수출확대 5000톤으로 정부 수급안정대책을 추진하고, 이와 별도 농협을 통해 시장격리 및 수출확대 자율감축 추진을 밝혔다.

구미시에서는 중앙정부 대책과 연계 수확기 양파 가격안정대책 추진하며, 구미시 자체 소비촉진 직판행사 계획과 공직자, 농협직원, 기업체, 외식업체, 자생단체 등 1인 1망 양파 팔아주기에 행사 계획을 추진하기로 했으며, 이를 계기로 범시민 양파 팔아주기 운동으로 확산 전개 되기를 기대했다.

조석희 선산출장소장은 “건장에 좋은 양파를 많이 소비할 수 있도록 직거래 행사와 양파소비촉진 운동(양파 하나 더 먹기)에 많은 시민들이 적극 참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