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군위군

군위군, 2019년 지역사회 건강조사 실시

군위군(군수 김영만)은 8월 16일부터 10월 31일까지 만 19세 이상 성인을 대상으로 ‘2019 지역사회 건강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는 지역보건법 제4조에 따라 지역주민의 건강실태를 파악하기 위해 표본가구로 선정된 가구원 중 만 19세 이상 성인을 대상으로 한다. 공개모집으로 선발된 보건소 소속조사원이 가구를 찾아가 전자조사표(CAPI)가 탑재된 노트북을 이용해 1 대 1 면접 조사로 진행된다. 올해 지역사회 건강조사는 흡연, 음주, 식생활 등, 건강행태와 만성질환 이환, 의료이용 현황, 건강검진 실태 등 21개 영역 211개 조사문항으로 157개 지표를 조사하게 된다.

대상자의 키와 몸무게, 혈압을 직접 측정해 더욱 정확한 지역건강 자료를 산출한다. 조사 결과는 2020년 4월 이후 질병관리본부에서 공표할 예정이다.

또한, 지난해에 새롭게 실시된 신체 계측과 더불어 올해는 혈압측정 조사가 정식 도입됨으로써 자료의 질을 높일 방침이다.  군은 이번 지역사회 건강조사를 통해 군민을 위한 건강증진 사업은 물론 체계적이고 실질적인 보건의료 계획 수립에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김명이 군위군보건소장은 “이번에 실시하는 지역사회 건강조사가 군민 모두가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유지할 수 있도록 건강위험 요인 감소는 물론 건강행태 개선을 위한 소중한 자료로 활용되는 만큼 조사원 방문 시 조사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달라”고 당부했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