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구례군

귀농인 농촌 성공정착 지원 멘토링 결연

구례군(군수 김순호)은 지난 30일 농업기술센터에서 농촌지도자구례군연합회와 구례군귀농귀촌협회 귀농인 등 30명과 농업․농촌 발전을 위한 상생협력과 나눔을 위한 멘토링 협약을 체결하고 결연서를 교환했다고 밝혔다.

본 멘토링 협약은 귀농인의 안정적인 농촌생활의 정착을 돕고 현장애로 사항의 해결과 함께 양 단체의 상호협력으로 지역 농업발전 등 상생 협력체계를 구축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

농업인과 귀농인을 대표하는 양 단체의 결연활동을 통하여 농촌생활의 소중하고 아름다운 인연으로 멘티의 안정적인 농촌정착에 협력하고 구례농업의 핵심주역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멘토의 역할을 성실히 할 것을 다짐하였다.

아울러, 구례군 체류형농업창업 지원센터 입주자에게 구례군에 정착할 수 있도록 멘토역할 등에도 상호 협력하기로 하였다.

농업기술센터 박노진 소장은 “본 협약을 통하여 영농기술과 정보 교류를 넘어서 도시와 농촌의 문화 차이에서 오는 문제점을 해소하고 특히 지역민들과 융합하여 고령화된 농촌에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