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강동구

다문화 가족의 축제, 강동구 ‘가족 명랑 운동회’ 연다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4월 20일(토) 오전 9시부터 오후 3시 30분까지 동명근린공원 인조잔디축구장(강동구 고덕동 229)에서 다문화가족과 일반가족 500여 명이 함께 즐기는 ‘제7회 다문화 가족축제 ’가족 명랑 운동회‘’를 연다. 참가 가족은 선착순 모집한다.

축제는 강동구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주최·주관하고 강동구, 신한은행(명일역점), 아름다운가게(강동 고덕점)이 후원한다.

처음에는 다문화가족만의 행사로 운영돼 왔으나 2015년부터 다문화가족, 일반가족 구분 없이 강동가족 누구나 참여해 즐길 수 있는 축제로 재탄생했다.

이번 가족 명랑 운동회는 ‘통통통, 가족이 통하고 이웃이 통하고 소통하는 강동’이라는 주제로 열린다. 가족 게임, 다양한 체험, 공연으로 꾸며져 가족 간, 이웃 간 소통을 늘리고 다문화가족의 안정적인 정착을 돕는다.

프로그램은 12개 가족 단위 단체게임, 13개 테마별 체험부스, 축하공연으로 꾸며진다. 오전에는 OX 퀴즈, 깃발 서바이벌, 드럼통 이어달리기 등 가족 사이 유대감과 협동심을 기르는 단체게임이 마련된다. 오후에는 워라밸 그림대회, 가족 비누, 여러 나라 국기 색깔의 팔찌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활동과 댄스, 요술풍선쇼, 다문화 사물놀이 등 축하공연을 즐길 수 있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가족 명랑 운동회를 통해 화창한 봄날, 강동가족이 다 함께 어우러지며 서로의 다양성을 이해하고 화합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다문화가족에 대한 인식개선과 건강한 구성원으로의 안착을 돕는 정책들을 다각도로 추진해나겠다”고 밝혔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