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동구, ‘반짝 기억다방’ 운영 | 뉴스로
대구 동구

대구 동구, ‘반짝 기억다방’ 운영

대구 동구(구청장 윤석준) 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경증치매 어르신의 효과적인 인지능력 향상, 사회교류 증진을 위해 지난 27일, 동구기억쉼터에서 ‘반짝 기억다방’을 운영했다.

경증치매어르신들이 직접 바리스타로 활동하며 운영하는 ‘반짝 기억다방’은 ‘반짝거리는 기억을 지키는 다양한 방법’의 준말이다. 주문이 느리고 다른 메뉴가 나와도 너그럽게 이해하는 것이 기본 규칙이며 모든 메뉴는 ‘치매 바로 알기 퀴즈존(ZONE)’ 참여 후 가상 화폐를 이용하여 주문이 가능하다.

반짝 기억다방을 이용한 손님들은 서툴지만 노력하는 어르신들의 모습에서 뭉클함을 느꼈다. 방문한 손님은 “덕분에 커피 한잔으로 치매 어르신을 대할 때 필요한 배려와 이해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었다”고 말했다.

윤석준 동구청장은 “이번 행사와 같이 치매환자 또한 우리의 이웃임을 공감하고 치매가 있어도 살기 좋은 따뜻한 공동체 동구로 한발 나아가기 위하여 참신하고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