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서구, 새길시장 53년만에 새단장식 열어 | 뉴스로
대구 서구

대구 서구, 새길시장 53년만에 새단장식 열어

대구 서구청(구청장 류한국)은 1970년 개설한 노후된 새길시장을 새롭게 환경개선하여 지난 7일 새단장식을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식전행사로 날뫼북춤보존회에서 정초 액운을 몰아내고 복을 비는 지신밟기 공연을 시작으로 공식행사로 테이프컷팅, 스카이어닝 개폐시연, 축사 등이 이어졌고 식후 행사로 새롭게 단장된 시장에서 장보기 행사를 실시하여 전통시장 시장살리기에 동참했다.

새길시장은 53년 전 개설된 노후된 시장으로 그동안 여러 차례 시설 환경개선을 추진하고자 했지만 여러 가지 여건으로 추진되지 못하여 주변 환경에 비하여 불결하고 위험한 환경을 가지고 있었고 도시 미관도 심각하게 저해하고 있어서 이번에 이를 해결하고자 적극적으로 환경개선 사업이 추진되었다.

환경개선 공사는 지난 2023년 7월 계획을 수립하고 8월 실시설계용역을 실시하였으며 10월 착공 후 4개월의 공사기간을 거쳐 비가림막설치(스카이어닝), 바닥 아스콘 포장, 안내간판 등을 설치되었다.

류한국 대구 서구청장은 “새길시장 환경공사로 앞으로 쾌적한 쇼핑환경을 주민들에게 제공함으로 상권이 더욱 활성화되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