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음성군

대소 오미뜰 장터, 핸드메이드 플리마켓 열려

음성군 대소면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유순익)는 오는 10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대소면 공용주차장(대소면 오산리 121-11번지 일원)에서 ‘제1회 대소 오미뜰 장터’ 핸드메이드 플리마켓을 개최한다.

대소면 주민자치위원회는 지역발전과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하여 충청북도에서 주관한 ‘2018년 지역공동체 제안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도비 475만원을 지원받아 이번 행사를 추진하게 됐다.

핸드메이드 플리마켓에는 각종 수공예품을 비롯한 농산물 판매, 아동·성인 벼룩시장, 네일아트·리본 공예 체험을 포함하여 등 총 23팀이 참여하며 외국인을 위한 장터도 함께 열린다.

또한 대소면 주민자치 프로그램인 퓨전난타와 색소폰 공연은 물론 하모니카, 무용 등 예술동아리 공연이 예정되어 더욱 풍성한 행사가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대소면 유순익 주민자치위원장은 “처음으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전통시장에서 플리마켓 행사를 개최하여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참여형 상점으로 운영된다”며, “먹거리, 체험거리, 즐길거리를 제공하고 특히 젊은 층의 관심을 높여 전통시장을 활성화하고 지역 주민 교류의 장을 만들고자 하는 행사에 많은 주민의 관심과 참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