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동작구

동작구, ‘찾아가는 폐기물 감량 컨설팅’ 실시

서울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오는 11월까지 ‘찾아가는 폐기물 감량 컨설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컨설팅은 전문가로부터 쓰레기 배출실태 진단 및 올바른 쓰레기 배출요령 등을 집중 교육받아, 생활폐기물 감량에 적극 동참하고자 마련됐다.

대상은 관내 연면적 1,000㎡이상 대형건물, 업무시설, 1회용품 규제대상 사업장으로 재활용분야 148개소와 커피전문점 등 1회용품 사용이 잦은 122개소 사업장을 포함해 총 270개소이다.

추진 기간은 1,2차로 나눠 재활용분야 4명, 1회용품 분야 2명으로 구성된 6명의 전문 컨설턴트가 대상시설로 찾아가 컨설팅을 실시한다.

컨설팅 내용은 재활용 품목별 분리배출 및 처리방법, 올바른 분리보관법, 분리수거용기 적정 관리요령, 분리보관 및 재활용기준 안내, 1회용품 별도 분리수거방법 등이다.

1차 컨설팅은 오는 21일(월)부터 29일(화)까지 진행되며, 미흡한 시설은 11월 중 2차 컨설팅을 재실시할 예정이다.

이광정 청소행정과장은 “이번 컨설팅 실시로 생활폐기물 감량 정책에 많은 주민들이 동참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주민의 생활 환경개선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발굴·추진해 ‘클린동작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