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을교육 성공 노하우 전문가에게 물어보세요" | 뉴스로
세종자치시

“마을교육 성공 노하우 전문가에게 물어보세요”

세종행복교육지원센터(센터장 이홍준 교육지원과장)가 6일부터 마을교육 활성화를 위한 교육전문가 자문단을 연중 운영한다.

자문단은 마을교육 현장과 밀착된 자문·컨설팅을 통해 마을교육 현장에서 겪는 애로사항을 해소하고 지속가능한 마을교육공동체 운영 모델을 정립하기 위해 운영된다.

자문단에는 양병찬 공주대 교수(마을교육자치)를 비롯해 강희용 대평초등학교장(초등교육과정 등), 김용련 한국외대 교수(교육 거버넌스), 김은경 공주대교수(자원조사 등) 등이 참여한다.

또 주일식 마을공동체센터장(마을교육공동체 지속가능 방안), 안선영 경기도교육청 장학사(마을교육과정 운영), 박현숙 김포 양상중 수석교사(중등교육과정 등)가 전문가로 참여해 힘을 보탠다.

이들은 각 자문 영역에서 현장과 밀착된 마을교육 전문가의 경험과 대안 제시 등을 통해 마을 교육 운영자는 물론, 참가자의 역량강화와 프로그램 질 제고에 기여하게 된다.

자문 신청대상은 아동·청소년 체험 및 마을방과후 프로그램 운영자로, 공공기관 뿐만 아니라 민간단체도 신청할 수 있다.

자문 신청은 센터 홈페이지(www.sejong.go.kr/happyedu)를 통해 접수하면 되며, 접수 후 3일 이내에 자문가능 여부 검토를 거쳐 관련 영역 교육전문가를 연결 받게 된다.

이홍준 센터장은 “이번 자문단 운영을 통해 마을교육 운영자의 열정과 교육전문가의 전문성을 결합해 수준 높은 프로그램을 제공할 것”이라며 “현장에서 겪는 문제를 적극 해소함으로써 마을교육 저변을 넓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