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은평구

문석진 서대문구청장 “자치분권 위한 지방정부의 노력 계속될 것”

서대문구는 이달 10일 정부서울청사 국제회의실에서 개최된 ‘자치분권을 통한 포용국가 실현 토론회’에 자치분권지방정부협의회 회장인 문석진 구청장이 토론자로 참여했다고 밝혔다.

문 구청장은 이 자리에서 “중앙정부는 지방정부와 주민을 믿고 행정권한과 재정 이양에 주저해서는 안 될 것”이라며 “강력한 지방분권을 통해 주민 삶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자치분권지방정부협의회 회원 도시들과 함께 힘을 모으겠다”고 밝혔다.

또 “자치분권 관련 법령이 국회에서 표류되는 등 법적 제도적 기반 확립이 더디긴 하지만 자치분권 실현을 위한 시민 공감대 확산과 역량 강화 등 지방정부의 노력은 계속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토론회는 대통령직속 자치분권위원회(위원장 김순은)와 행정안전부(장관 진영)가 공동 주최했으며 ‘자치분권을 통한 포용국가 실현’과 ‘주민참여를 통한 지역문제 해결기반 구축’이 주제로 다루어졌다.

이날 문 구청장 외에도 대학교수들과 한국행정연구원 연구위원, 행정안전부 관계자 등이 발제와 토론에 나서 ‘공동체 이슈에 대한 중앙과 지방의 역할’, ‘지방분권의 주체인 주민의 활동과 참여’ 등에 대해 의견을 개진했으며 청중들과 질의응답 시간도 가졌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