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특별시

서울시, 내년 아파트 입주예정물량은 2만 5000호 전망!

서울시(시장 오세훈)는 정비사업과 비정비사업으로 구분해 매년 2회(2,8월) 아파트 입주예정물량을 공개하고 있으나, 최근 사업장 상황변화를 반영해 `23.8월에 발표한 입주예정물량을 재산정‧공개했다.

정비사업 아파트 입주예정물량에는 재개발, 재건축, 소규모주택정비 등이 포함되며, 비정비사업 입주예정물량은 청년안심주택, 공공주택, 역세권장기전세주택 등으로 구분해 산정한다. 산정방법은 분양공고 및 건축인허가 자료를 토대로 25개 자치구의 사업별 진행현황을 조사해 확인·반영하고 있다.

`23.11월 기준으로 재산정한 결과, `24년 2만5천호, `25년 6만4천호가 입주할 것으로 전망되었다. 사업별로 보면, `24년 정비사업은 8,572호, 비정비사업은 16,552호이며, `25년은 정비사업 46,302호, 비정비사업 17,289호이다.

이번 공개자료는 일부 사업장 여건 변화로 인해, 지난 8월 시가 발표한 예측물량과 비교해 일부 변동이 있었다.

`24년 물량감소의 변동 사유는 대규모 정비사업인 동대문구 ‘라그란데(3,069가구)’, 광진구 ‘롯데캐슬 이스트폴(1,363가구)’의 준공일이 `24.12월에서 `25.1월로 조정되는 등 4,251호가 감소했으며, 공공주택인 ‘강남 서울수서 KTX A2블록’이 당초 `23년 물량에서 `24년으로 연기되는 등에 따라 8월 대비 총 3,193호가 감소했다.

`25년 물량의 증가 사유는 앞서 언급한 대규모 정비사업 2곳이 `24년에서 `25년으로 변경되었으나, 공공주택 5개소 등이 `25년에서 `26년으로 준공일이 조정되어 `24년 물량에서 제외되면서 8월 대비 총 2,106호가 증가했다.

반면, `24년 입주예정물량은 감소하나 `25.1월에 대규모 사업장인올림픽파크포레온(둔촌주공, 12,032가구), 라그란데(이문1, 3,069가구), 롯데캐슬 이스트폴(자양1재촉, 1,363가구)이 준공되면서 약 16,464호가 입주할 예정으로 `24년 물량감소의 어려움은 `25년 초 해소될 것으로 예상된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알림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