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성북구, '위기가구 긴급생계비' 이달 30일까지 신청 기간 연장 | 뉴스로
서울성북구

서울 성북구, ‘위기가구 긴급생계비’ 이달 30일까지 신청 기간 연장

서울 성북구(이승로 구청장)가 코로나로 소득이 감소한 저소득 가구에 최대 100만원을 지원하는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금’ 신청 기간을 연장하겠다고 지난 19일 밝혔다.

기존 11월 20일까지 마감이었던 신청 기간을 열흘 더 연장하여 11월 30일까지 접수를 받는다. 현장 접수로 진행되어 거주지 동주민센터에서 신청하면 된다.

더 많은 구민을 지원하기 위하여 근로・사업 소득이 코로나19 이전 대비 25% 이상 감소한 저소득가구으로 설정했던 대상 기준을 완화해 25% 이하로 감소한 경우에도 신청할 수 있도록 기준을 완화했다.

단, 소득이 25% 이상 감소한 경우 우선 지급하고 25% 이하 감소 가구에는 시군구별 예산 범위 내에서 소득 감소를 확인해 감소율 등 순으로 지급한다는 계획이다. 기존 가구원 전체 소득의 합이 기준 중위소득 75% 이하이며, 재산 6억 기준은 유지된다.

지난 11월 6일까지 1차 신청분은 11월 30일에 지원 예정이며, 이후 신청한 가구는 12월 중순에 신청한 계좌에 현금으로 1회 지원할 예정이다. 가구별 지원금은 1인 가구 40만원, 2인가구 60만원, 3인 가구 80만원, 4인 가구 이상은 100만원이다.

성북구 거주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관련해 궁금한 내용은 성북구청 전담 콜센터 02-2241-1821~1823 및 관할 주민센터에 문의하면 된다.

이승로 성북구청장은 “신청 기간 추가 연장이 된만큼 신속히 구축한 전담 콜센터, 조사전담TF팀으로 코로나19로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성북구 주민들을 위해 긴급 생계비가 신속하고 정확하게 지급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겠다” 고 말했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