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상주시

성주군, 친구와 함께 건강한 사회 만들기!

성주군은 ‘2019년 독거노인 사회활성화 공모사업(농어촌형)’에 전국 7개 선정대상 중 성주군이 포함되어 금년 4월부터 성주군종합사회복지관에서 사업을 수행한다고 밝혔다.

독거노인 사회활성화사업(‘독거노인 친구만들기 사업’)은 노인돌봄기본(종합)서비스를 받지 못하는 독거노인 중 우울증으로 인해 자살위험이 있는 가족・이웃과 관계가 단절된 독거노인을 발굴하여 상호돌봄체계를 구축하는데 의의가 있다.

성주군종합사회복지관에서는 본 사업을 추진하기 위한 인력을 별도로 채용하고, 각읍면 및 독거노인관리센터와 연계하여 돌봄의 지원을 받지 못하거나 거부하는 노인들을 대상으로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준비중에 있다.

현재 우리군의 주민등록상 독거노인은 4,476명으로 이 중 750명이 노인돌봄기본서비스(안부확인)를 받고, 164명이 노인돌봄종합서비스(재가장기요양서비스)를 받고 있으며, 결식노인으로 등록되어 매주 도시락을 지원받는 대상자도 160여명이 있다.

이번 ‘독거노인 친구만들기 사업’ 대상자로 선정이 되면 병원진단비와 약제비가 지원되며, 집단프로그램에 참여 및 자조모임을 결성하여 주기적으로 관리를 받을 수 있으며 전액 무료로 지원된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