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아산시

아산시, 제2의 도약 ‘2020년도 업무추진계획 보고회’ 개최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20일부터 21일까지 시청 상황실에서 제2의 도약을 위한 2020년도 업무추진계획 보고회를 개최했다.

민선7기 3년차에 접어드는 올해 시정성과 창출을 위해 국·소장 및 부서장, 역점 사업 담당팀장이 한 자리에 모인 가운데 부서별 주요 역점사업에 대한 추진계획 보고회를 진행했다.

이번 보고회는 부서에서 발굴한 신규사업 71건, 정부예산확보 대상사업 24건, 현안사업 93건 등 주요 역점사업 188개를 위주로 문제점을 점검하고 추진방안과 구체적인 실천계획을 함께 논의했다.

시는 문화와 복지, 교육이 어우러진 삶의 질 향상에 역점을 두고 도시의 양적 성장과 질적 성장을 함께 이루기 위한 미래 사업들을 착실히 이행하고자 7개 분야의 핵심과제를 중점적으로 추진한다.

우선, ‘지역과 일상에서 누릴 수 있는 품격 있는 문화기반 구축’을 위해 권곡문화공원~은행나무길~현충사를 잇는 문화관광벨트 조성, 1인 1악기 운동, 1인 1생활체육 확대, 시민밀착형 충남시민프로축구단 운영 등을 추진한다.

또한 ‘현재가 행복한, 내일이 희망찬 교육도시 건설’을 위해 안정적·창의적인 청소년재단 및 진로코칭센터 운영, 글로벌 인재양성을 위한 해외연수 및 국제교류캠프 등을 실시하고, ‘아이부터 어르신까지 행복한 복지·육아’를 위한, 임신 전 예비엄마 산전 건강검진 지원, 육아종합지원센터 개관, 다함께돌봄센터 설치 등 공보육 인프라 구축,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구축 등으로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복지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시는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한 안전한 도시를 만들어 가기 위한 미세먼지 인벤토리 및 관리체계 구축, 현장 중심의 선제적·예방적 관리체계 마련, 어린이 및 보행자 안전을 위한 교통사고 예방체계 구축 등을 추진한다.

동시에 포용적이고 지속 가능한 도시 성장 기반 마련을 적극 추진한다. 시는 온천 재활헬스케어 힐링산업 실증센터 구축 등의 미래 전략사업 발굴 및 육성, 아산탕정 해제지역 신도시 추진 가속화, 산단 조기 조성 및 적극 기업 유치로 일자리 5만개 창출 등을 추진한다.

이와 함께 아산 로컬푸드 인증제 시행, 먹거리통합지원센터 설치를 통한 푸드플랜 실행체계를 구축해 안전한 지역 먹거리를 공급할 계획이다.

또한 자치분권의 실질적인 실현을 위한 풀뿌리 주민자치 육성, 시민에게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전략적 시정 홍보, 청렴도 제고 등 행정혁신에도 노력할 계획이다.

오세현 아산시장은 본격적인 업무 보고에 앞서 “2020년은 민선7기 3년차로 그동안 내실 있게 추진해 온 각종 기본계획과 마스터플랜 등에 대한 구체적인 추진을 통해 성과가 나타나야 할 시기”임을 강조하며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가시적인 성과도출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을 주문했다.

앞으로 시는 2020년도 민선7기 시정 운영의 기본방향인 현장 중심 생활행정을 계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방침으로 항상 시민과의 접점에서 실제 필요한 다양한 시책을 지속 발굴해 선제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