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구, 대형폐기물 배출신고부터 수거 확인까지…스마트폰 하나로 OK | 뉴스로
서울영등포

영등포구, 대형폐기물 배출신고부터 수거 확인까지…스마트폰 하나로 OK

서울 영등포구(구청장 조길형)는 대형폐기물 인터넷 신고방법을 개선하고 전용 홈페이지를 재구축했다고 밝혔다.

대형폐기물 신고방법은 동 주민센터를 방문하거나 PC 인터넷(영등포구청 홈페이지)을 이용하고 있다. 구는 기존의 인터넷 신고절차가 번거로운 회원가입, 로그인, 결제방식 등의 문제로 사용자 불편사항이 많아 이번에 신고절차를 간편하게 개선하게 됐다.

먼저 최소한의 기본정보(성명, 연락처)만으로 신고, 접수가 가능해졌다. 기존에는 영등포구청 홈페이지에 접속해 회원가입, 로그인을 하거나 실명인증을 하는 등 복잡한 인증절차를 거쳐야 했으나 이러한 과정이 생략되고 간단한 정보 입력만으로 신고가 가능하다.
또 수수료 결제 방법을 가상계좌를 통한 무통장 입금이 가능하도록 정비했다. 그동안 신용카드나 실시간 계좌이체를 통한 결제만 가능했으나 신청자 전용 가상계좌를 통한 결제방식을 추가했다.

PC뿐만 아니라 스마트폰을 이용한 신고도 가능해졌다. 스마트폰 하나로 모든 것이 가능한 시대의 흐름에 맞춰 스마트폰을 통한 신고, 접수 시스템을 마련했으며 앞으로 시간, 장소의 제약 없이 간편하게 신고할 수 있다.

이번 개선사항 중 가장 주목할 점은 배출 신고자가 배출 후 처리결과까지 조회 및 확인 가능해졌다는 점이다. 기존에는 직접 담당자에게 전화해 처리 결과를 확인했지만 이제 환경미화원 관리자 시스템 구축을 통해 폐기물 수거 시 미화원이 처리결과를 입력하면 실시간으로 그 결과가 신청자에게 문자 통보되고 홈페이지에서 직접 조회 가능하다.

이는 민원인뿐만 아니라 환경미화원이 수거업무 처리 시 매일 동 주민센터를 방문해 신고내역을 받아오는 불편함도 해소했다. 담당 구역별로 스마트폰에 입력된 프로그램에서 신고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폐기물 수거 처리 내용을 신청자에게 통보해줌으로써 주민편의도 제공하고 배출 신고 및 수거에 따른 업무 능률성도 높이고 있다.

조길형 영등포구청장은 “대형폐기물 신고 접수 홈페이지 재구축으로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배출신고가 가능해졌다.”며 “앞으로도 변화하는 시대에 맞는 수요자 중심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