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영주시

영주시, ‘농업소득 증대’ 시범사업에서 시작한다.

경상북도 영주시 영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김교영) 기술지원과는 농업소득 증대 및 농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총 4개 분야(식량작물, 특·약용작물, 채소, 과수) 21개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2019년 새기술 보급 시범사업은 식량작물 분야는 밭작물의 논재배를 확대하고 생산성 향상을 위한 암거배수시범사업을 포함한 3개 사업, 특·약용작물분야에는 ‘인삼 시설재배 기술보급 시범’등 6개 사업, 채소분야에는 ‘노지채소 스마트팜 적용기술시범, 가지 시들음병 방지 접목 배재 시범’ 등 6개 사업, 과수분야는 영주 과수산업의 미래를 설계할 ‘미니과실 별사과 생산단지 조성, 과수 국내육성품종 보급시범(복숭아)’등 7개 사업을 추진한다.

영주시농업기술센터는 올해 시범사업을 통해 차세대 4차 산업인 ICT기술을 도입 농업현장에 접목해 농업의 생력화를 이루고 지역 기후에 맞는 새로운 작목 선발과 재배방법 개발로 농업인의 소득을 증대 시키는데 기여함은 물론 영주농업의 발전의 주도적 역할을 해나갈 방침이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