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천안시

오는 16일 천안시청 축구단, 홈경기 개막전

지난 두 시즌 간 리그 3위를 기록하며 명문 구단으로 성장해 나가는 천안시청 축구단(구단주 구본영)이 오는 16일 천안축구센터에서 목포시청을 상대로 개막 경기를 가진다.

천안시청은 비시즌 동안 내실있는 선수 보강과 남해 전지훈련을 통해 지난 시즌보다 한 층 강화된 전력을 구축했다. 지난 시즌 핵심멤버였던 민훈기, 조이록이 잔류한 가운데 서울E랜드FC 출신 고차원, 전남 드래곤즈에서 장대희 등 프로출신 선수를 다수 영입하면서 올 시즌 내셔널리그의 다크호스로 부상했다.

목포시청과는 역대전적 8승 6무 12패로 비록 열세에 있지만, 지난해 2승1무1패로 우세한 결과를 보였던 터라 이번 시즌에도 상승세를 이어갈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주목할 만한 선수는 새로 영입된 고차원 선수다. K리그 통산 160경기에 출전해 15골을 기록한 미드필더로, 올 시즌 천안 공격의 핵심 자원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당성증 천안시청 감독은 “시즌 출사표 ‘Do Your Best!’ 최선을 다하라는 말처럼 천안시민들에게 매 경기 승리를 위한 최고의 노력과 헌신으로 감동을 줄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날 개막 경기에는 축구 메카 도시인 천안시의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NFC) 유치를 염원하는 천안시청 축구단 선수들의 퍼포먼스와 경품응모 등 다채로운 볼거리와 즐길거리로 시민 축제 한마당이 펼쳐진다.

또 천안시는 올해부터 팬들의 요청에 따라 상품화사업도 활성화해 나갈 예정이며, 공식 1호 상품인 머플러와 키링을 개막경기부터 판매한다는 방침이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