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특례시

용인시, 3월28일~4월23일 용인시민 정책제안 듣는다!

용인시가 시민과 함께 지역사회 문제를 고민하고 해법을 마련하기 위해 시민 의견 수렴에 나섰다.

용인시(시장 백군기)는 행정기관이 주도적으로 정책을 결정하는 방식을 벗어나 시민들이 생각하는 지역사회 문제를 시민들과 함께 효과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오는 28일부터 다음달 23일까지 협치 정책이나 의제를 접수한다고 24일 밝혔다.

용인시민이라면 누구나 생활 속에서 불편을 느낀 점을 해결하기 위한 정책이나 의제를 제안할 수 있으며, 3인 이상 모임이나 단체도 신청할 수 있다.

시민들이 제안한 정책은 담당 부서와 시의회 의견을 청취한 후 민관협치위원회 시민공론화분과위원회 검토·숙의를 거친다. 이어 길거리 공론장 등 시민 공론을 거쳐 민관협치위원회 심의를 통해 최종 협치 사업으로 결정된다.

최종 결정된 협치 사업은 올 하반기 실행계획 수립, 예산반영을 위한 과정을 거쳐 내년도 용인시 정책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참여를 원하는 시민은 시청 홈페이지 우측 상단 ‘시민참여’를 클릭한 후 민관협치-협치 정책 제안 게시판을 이용하거나 구글폼(QR코드)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용인시 관계자는 “일상과 밀접한 문제를 시민들이 중심이 되어 풀어갈 수 있도록 많은 참여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이 정책 파트너로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협치 방안을 발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시정소식 내 ‘2022년 용인시민 정책 제안 접수 안내’를 검색하면 확인할 수 있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