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정읍시

유진섭 정읍시장, 최대규모 민자유치 ‘성공’…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유진섭 정읍시장이 15일 오전 시청 브리핑실에서 언론인 20여 명과 간담회를 열었다.

유 시장은 언론인들에게 내장산리조트 관광지 민자유치에 대해 설명하고 답변하기 위해 간담회를 마련했다.

유 시장은 JB연수원 건립 MOU 체결과 관련 “JB연수원 건립은 사계절 체류형 관광도시로 발돋움할 수 있는 계기가 되는 등 정읍시의 쾌거이자 매우 뜻깊은 일”이라며 간담회를 시작했다.

또, “숙박 시설 문제는 우리 시의 오랜 숙원사업이었다”며, “JB연수원 건립 MOU를 체결하고 보니 너무나 가슴 뭉클하고 감격스럽다”고 말했다.

JB연수원의 사업부지는 약 1만 평으로 사업비 약 500억 원을 투입한다.

연수동과 숙박동, 운동 시설 등 1일 300여 명이 이용할 수 있는 시설을 건립할 예정으로 2020년 착공, 2022년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추가로 올해 9월에 분양된 약 2천 평의 숙박 시설 부지도 현재 건축 설계 중이다. 사업비 90억 원을 투입해 지하 1층, 지상 7층, 19객실 규모의 숙박 시설을 계획하고 있으며 2020년 착공을 시작해 2021년 준공 예정이다. 또, 수년간 방치되었던 KT&G 연수원도 새로운 투자 의향자가 있어 KT&G 본사와 부지 관련 협의중에 있다.

이번 전북은행 연수원 건립을 시점으로 내장산 잔여부지 분양과 펜션, 상가 시설 부지 건축 등 내장산리조트 활성화에 도움이 될 전망이다.

이번에 체결된 연수원 건립 부지에 상당한 규모의 숙박동이 건립되면 현재 추진하고 있는 내장산 자연휴양림과 용산호 수변생태공원, 어드벤처 복합놀이시설 등과 어우러져 큰 시너지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또, 관광산업의 활성화뿐 아니라 직접적인 고용 창출과 지방세 세수 증대 등 지역경제에 긍정적 효과도 기대된다.

유진섭 정읍시장은 “이 모든 성과는 그동안 시민들의 적극적인 성원과 지지로 이뤄낸 값진 결과”라며“앞으로 내장산리조트를 중심으로 정읍시를 사계절 체류형 관광도시로 발전시키는데 온 정성을 모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