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광역시

인천시 ‘지역 관광기업지원센터 구축’ 공모사업 선정

인천시(시장 박남춘)와 인천관광공사(사장 민민홍)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공모한 ‘2020년 지역 관광기업지원센터 구축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지역 관광기업지원센터 구축 사업은 관광기업 육성, 창업지원 및 전문 인력 육성을 위한 교육 등 지역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한 선순환 구조 확립 및 지역일자리 창출지원을 위한 사업이다.

이번 문화체육관광부 지역 관광기업지원센터 구축 사업은 전국 3개 광역지자체가 선정되었으며, 2020년부터 2024년까지 5개년 동안 총 84억원(국비 42억, 시비 42억)이 투입될 예정이다.

시는 인천관광공사를 운영기관으로 선정하여 송도 IBS타워 23층(연수구 송도동 소재)에 관광기업지원센터(967㎡)를 조성 할 예정이며, 다양한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소통할 수 있는 오픈스페이스를 도입하고 스마트회의, 정보공유, 디지털 홍보 등이 가능한 스마트 오피스 환경으로 구축할 계획이다.

인천관광기업지원센터에서는 인천관광 벤처공모전 및 사업화 지원, 인천 공항․항만 연계 융․복합 관광 실증지원, 입주기업 지원, 찾아가는 현장컨설팅, 복합리조트 전문 인력 양성 및 일자리 매칭, VR․AR 기술 기반 관광콘텐츠 개발, 인천 관광 1인 크리에이터 양성 등 지역기반에 맞는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지역 관광산업의 혁신과 질적 성장을 이끌어 낼 예정이다.

또한 지역 내 스타트업 벤처폴리스, MICE 기업지원센터, VR․AR 제작 거점센터,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등과 연계를 통해 협력사업 발굴 및 교류 강화로 사업의 시너지를 낼 계획이다.

홍창호 관광진흥과장은 “인천시는 관광사업체 수가 전국대비 약 3%대로 매우 낮은 실정으로 이번 인천 관광기업지원센터 조성을 통해 빠르게 변화하는 관광환경에 대응하고, 지역기반의 관광산업 생태계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