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동구 ‘화도진스케이트장’ 23-24시즌 5만여명 찾아 | 뉴스로
인천 동구

인천 동구 ‘화도진스케이트장’ 23-24시즌 5만여명 찾아

인천의 겨울철 대표 명소 동구 화도진 스케이트장에 2023-2024 시즌 5만여명의 이용객이 찾은 것으로 나타났다.

2017년 이후 6년 만에 개장한 화도진스케이트장은 지난해 12월20일부터 올해 2월15일까지 58일간 운영됐다. 1일 평균 850~900여명이 찾은 셈이다.

화도진 스케이트장 이용객들은 회당 2천원의 저렴한 가격으로 스케이트장을 이용하였다. 구는 물가 상승과 경기침체를 고려하여 이용객들에게 낮은 가격으로 편의를 제공하였다. 또 무료 강습과 썰매 시합 등 다양한 놀거리를 제공하고, 이용자의 안전과 편의를 고려한 시설로 도심에서 겨울철 낭만을 즐기려는 가족과 연인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

자녀들과 스케이트장을 찾은 한 이용자는 “겨울철에 추위에 아이들과 외출이 쉽지 않은데 도심 속에 스케이트장이 생겨서 좋은 활력소가 됐다”고 말했다.

이용객 5만여명이 화도진스케이트장을 방문하며 주변 상권도 활성화됐다. 스케이트장 인근 송현시장, 수문통거리, 동인천역 근처 식당 등을 이용하는 관광객들이 늘며 주변 상인들도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인근 상인들은 겨울철 유동 인구가 적어 걱정했는데 스케이트장을 이용하는 이용객들이 가게를 찾아주면서 매출에 도움이 됐다고 입을 모았다. 상인들은 “겨울이 일찍 끝나 아쉽다”며 “벌써 다음 시즌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찬진 인천 동구청장은 “화도진스케이트장에 대한 시민들의 관심과 사랑에 감사드린다”며 “다가오는 겨울에도 화도진 스케이트장이 인천의 대표 겨울 레포츠 시설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