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남양주

‘제30차 강한 남양주 만들기’ 토론회에서 논의

남양주시(시장 조광한)가 금곡동과 평내동에 조성하는 역사와 청년들을 위한 혁신광장 조성계획안이 나왔다.

남양주시는 17일 시청 여유당에서 ‘남양주 혁신광장 조성사업 추진’이라는 주제로 제30차 강한 남양주 만들기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는 조광한 남양주시장과 국,과장 및 관계공무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남양주시도시공사 최창영 개발사업 처장이 금곡동 홍유릉앞 이석영 광장(가칭)과 평내호평역 앞 청년광장(가칭) 조성사업 추진계획을 발표했다.

최 처장은 먼저 이석영 선생이 우리나라 독립운동에 기여한 업적을 설명하고 이를 기리고자 광장명칭을 이석영 광장으로 선정했으며, 광장 조성도 구조물 설치를 최소화하여 개방감을 확보하고, 지하주차장도 사회적 약자 위주로 조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청년광장도 청년들과 평내호평역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함께 사용할 수 있게 조성되도록 고민하고, 점(스타트업캠퍼스),선(힐링공원),면(청년광장)을 연결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추성운 산업경제국장이 청년광장 조성과 관련해 한국철도시설공단 등과 협의사항을 설명하고 협조를 당부하는 등 사업추진과 관련하여 참석자들의 다양한 의견들이 제시되며 열띤 토론을 이어갔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이석영 광장은 전 재산을 팔아 우리나라 독립운동의 요람인 신흥무관학교를 설립한 이석영 선생님의 헌신과 희생을 기리고자 조성하는 것이다”라고 밝히고, “청년광장 또한 우리의 미래인 청년들이 자유롭게 힐링하고 휴식할 수 있도록 조성하여 남양주에 새롭고 활발한 불씨가 살아나도록 하기 위함”이라고 말했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