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재활용 동네마당 사업’ 추진…불법투기 문제 해결 나선다 | 뉴스로
충북증평군

증평군, ‘재활용 동네마당 사업’ 추진…불법투기 문제 해결 나선다

증평군(군수 이재영)은 교외 지역의 불법투기 문제를 해결하고 주민들이 재활용 편의 제고를 위해 재활용 동네마당 사업을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재활용 동네마당은 분리배출 취약지역에 재활용 활성화를 위해 설치하는 거점 배출시설로, 분리수거대와 감시카메라가 설치된다.

이번 사업 대상지는 증평읍 율리 2리와 도안면 화성1리 2개소이다.

이번 사업으로 주민들은 편리하게 재활용품을 분리수거할 수 있고 자원 절약과 환경보호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CCTV 감시카메라의 설치로 불법투기 예방과 방범 효과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본다.

증평군 관계자는 “자원순환 사회 구축을 위해서는 재활용품의 적정한 배출이 반드시 필요하며, 공동주택보다 다소 불편한 단독주택의 분리배출을 돕기 위해 앞으로도 지속적인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