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지역내총생산 성장률’ 도내 11개 시․군 중 1위 | 뉴스로
충북증평군

증평군, ‘지역내총생산 성장률’ 도내 11개 시․군 중 1위

지역내 총샌상 꺾은선그래프 보도자료

증평군(군수 이재영)의 지역내총생산(GRDP) 성장율이 도내 11개 시․군에서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11일 밝혔다.

GRDP는 지역 내에서 창출된 최종 생산물 가치의 합으로 각 시․군내에서 경제활동별로 얼마만큼의 부가가치가 발생됐는지를 나타내는 경제지표다.

충청북도가 지난 1일 발표한 2021년도 기준 시·군 단위 지역내총생산(GRDP) 추계 자료에 따르면, 군은 전년 대비 11.9% 증가해 도내에서 가장 높은 증가율을 보였다.

군의 지난 2020년 기준 GRDP는 1조1104억 원, 2021년 기준 GRDP는 1조1327억 원이다.

증평군 GRDP 성장의 주요 요인은 제조업(전자부품, 기타기계장비), 작물(과일, 채소), 축산(한우, 돼지), 사업서비스업(시설관리, 사업지원) 실적 상승으로 분석된다.

군민 1인당 GRDP 또한 2019년 기준 2922만 원, 2020년 기준 3149만 원, 2021년 기준 3551만 원으로 최근 3년간 21.5%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재영 증평군수는 “증평군은 앞으로도 바이오(B), 반도체(I), 2차전지(G) 등 BIG 중심의 전략산업 육성으로 미래 100년을 준비하고, 군민 삶의 질과 소득이 높은 도시를 만들어나가겠다”고 말했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