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담양군

지역농업인과 귀농인 상생 협력·나눔의 장 ‘성황’

담양군(군수 최형식)은 지난 17일 담양관광호텔 송강홀에서 ‘담양군 농업인학습단체 ․ 담양군 귀농․귀촌협의회 멘토링 협약식을 개최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농업인학습단체, 귀농인과 한국농촌지도자전라남도연합회장 전국귀농귀촌중앙연합회장, 전라남도귀농귀촌연합회 등 내․외빈 200명이 참석한 가운데 협약식, 귀농인 정착 사례 발표, 문화공연 등을 진행했다.

앞으로 농업인학습단체 회원들로 이뤄진 귀농․귀촌협의회원들을 멘토-멘티로 연결해 현장실습 교육과 수시로 애로사항에 대한 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현재 관내 농업인학습단체는 농촌지도자회, 생활개선회, 4-H회 등으로 총 855명이 활동하고 있다.

담양군은 귀농인의 안정적이고 성공적인 정착 지원을 도모하고 지역 농업․농촌 발전의 핵심 주역으로 성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병창 농업기술센터장은 “이번 멘토링을 통해 부족한 부분을 직접 배우고, 초기 정착하는 과정에서 겪을 어려움을 멘토와 적극적으로 소통해 이겨내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읍면에서는 귀농․귀촌인이 지역 특화작목의 기술을 교류하고 이웃 주민과 소통할 수 있는 귀농귀촌상담센터 현판식을 진행했다. 앞으로 이곳을 통해 귀농․귀촌을 희망하거나 귀농한 사람은 언제든지 귀농 정책과 애로사항에 대해 상담 받을 수 있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