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진주시

진주시, 지속 발전 가능한 축제전략 마련 위한 공청회 개최

진주시(시장 조규일)는 오는 31일 오후 3시 30분부터 진주시청 2층 시민 홀에서 ‘지속 발전 가능한 진주축제 전략마련을 위한 시민 공청회’를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공청회는 학계, 관련 전문가와 시의원, 시민단체, 공무원 등 300여 명이 참석하여 진주지역 축제의 지속 가능한 발전전략에 대한 주제발표, 전문가 토론, 질의응답 순으로 약 2시간 동안 진행될 예정이다.

공청회의 주요내용은 논개제와 10월 축제 시기조정, 10월 축제 상호간 유기적인 협업을 위한 방안, 문화재단 설립 등을 통한 축제·문화예술 발전 방안, 축제장 및 인근 지역 주민 불편해소와 관광객 편익 증진을 위한 개선사항 검토, 축제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시민의 축제 참여율 제고 방안 등에 대한 논의이다.

민선 7기 이후 진주 축제는 시민과 소통하고 호흡하는 축제로 발돋움하기 위해 다양한 변신을 시도하고 있다.

특히 2018년 진주남강유등축제 무료화 전환이후 지난해는 더욱 알찬 프로그램으로 구성된 진주논개제가 선 보였고, 진주 10월 축제는 시민이 직접 참여하는 축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축제구역 확대, 워터라이팅쇼·고싸움등(燈)·EDM(일렉트릭 댄스뮤직)파티 등 다양한 볼거리가 풍성한 축제로 평가를 받았다.

하지만 이러한 성과와는 달리 축제를 주관하는 조직이 분산되어 유기적인 축제 운영에 한계를 보이고 있어 다양한 방식의 발전방안 마련과 축제장 이용객 편익증진, 관광객 유입을 위한 생동감 있는 체험형 프로그램 마련을 위한 지속적인 노력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있어 왔다.

한편, 시는 이번 공청회를 통해 제기되는 다양한 의견을 적극 반영해 2020년 진주 축제 활성화 및 개최계획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