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청양군

청양군 지방재정계획심의위원회 개최

청양군(군수 김돈곤)은 지난 5일 군청 상황실에서 2018년 지방재정계획 심의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날 군은 새롭게 선출된 11명의 심의위원에 대해 위촉장을 수여했으며, 이어진 위원회 자체회의에서는 충남도립대 윤석환 교수를 위원장으로 선출했다.

또한 2019년부터 2023년까지 중기지방재정계획안 및 2018년 재정안정화기금 운용 변경계획안을 포함한 4개 안건을 심의하고 원안 가결했다.

2019∼2023 중기지방재정계획안은 군의 발전계획과 수요를 중장기적으로 전망해 수립하는 5개년 연동화 계획으로, 5년간 총 2조3,727억원의 재정을 농업분야 5,520억 원(23.3%) 및 사회복지분야 3,879억원(16.3%)으로 배분했다.

또한 재정안정화기금 운용은 2회 추경예산안 편성 중 발생한 일반회계 여유재원 150억 원을 기금에 추가 전출해 앞으로 총 250억 원을 예치하기로 결정했다.

향후 조성된 기금은 폐교된 (구)청양여자정보고와 폐교예정인 정산중학교 매입 등에 사용할 계획이다.

새롭게 선출된 윤석환 위원장은 “중기지방재정계획에 반영 가능한 사업에 대한 의견을 다양하게 제시하는 한편, 재정이 건전하고 효율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세심하게 심의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