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일반

클립소프트, 문경제일병원에 전자문서 솔루션 ‘클립이폼’ 공급

전자문서 및 리포팅 솔루션 전문기업 클립소프트(CLIPSOFT, 대표 김양수)가 경상북도 문경시 소재 의료법인 동춘의료재단(이사장 류창수) 문경제일병원(병원장 김상헌)에 전자문서 솔루션 ‘클립이폼(CLIP e-Form)’을 공급했다고 23일 밝혔다.

문경제일병원은 지역거점 병원으로서 지역 주민들의 건강 편의와 노인성 질환에 특화된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지난 12월에는 보건복지부로부터 환자의 안전과 의료의 질적 향상 노력을 평가해 수여하는 ‘종합병원 의료기관 인증’을 획득, 의료환경 개선에 공을 들이고 있다.

클립이폼(CLIP e-Form)은 건강검진센터/간호/원무/검사/수술 등에서 활용되는 200여 종의 실물 동의서를 전자동의서로 전환하는데 사용될 전망이다. 지난해부터 꾸준히 서식 개발이 이뤄지고 있는 가운데 현재 80여 종의 전자동의서가 구현되어 60여 대의 태블릿을 통해 실제 업무에 투입됐고, 이를 접한 직원과 환자의 반응도 매우 호의적이다.

병원에서는 의료법에 따라 진료 기록 보존, 동의서 처리 등 서무업무의 고충이 상당하다. 병원 측은 종이 문서의 출력부터 기록, 스캔, 보관, 분실 방지 노력까지 기울여야 하기 때문에 업무 효율 향상과 비용 절감을 위해 전자동의서 시스템 도입이 필연적이라는 설명이다.

김필곤 문경제일병원 진료부장은 “대도시 병원에선 흔하겠지만, 지역 병원에서는 전자동의서를 접하는 것이 결코 쉽지 않다”면서 “전자동의서 시스템이 비효율적인 병원 내 서무업무를 줄이고, 환자에겐 첨단 진료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점에서 의료환경 개선 효과가 매우 크다”라고 전했다.

실제로 문경제일병원은 전자동의서 개시와 맞물려 신용보증기금의 ‘2020년 최고일자리 기업(전국 20개)’으로 선정되는 등 의료 및 근무환경 혁신 노력의 결과를 객관적으로 인정받았다.

앞서 클립소프트는 고려대의료원, 한국원자력의학원, 전남대학병원, 카톨릭대학교 성모병원, 국립암센터를 비롯 다수 의료기관의 전자동의서 시스템에 클립이폼을 공급했다. 특히 고려대학교의료원에는 네트워크 음영 없이 병원 시스템(OCS, EMR 등)을 사용하는 모든 PC에서 연계 활용 가능한 LTE 기반 전자동의서 시스템을 구축하는 등 마찬가지로 의료환경 개선에 힘을 보태왔다.

김양수 클립소프트 대표는 “이번 전자동의서 시스템은 종이 없는 스마트한 업무환경을 추구하는 전자문서 솔루션 클립이폼의 가치를 객관적으로 증명한 사례”라며, “클립소프트도 앞으로 문경제일병원의 슬로건(Good Friends)처럼 고객에 신뢰할 수 있는, 믿음직스러운 친구가 되어 알맞은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