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하남시

하남시, 어린이 및 보행자 안전을 위한 ‘교차로 알리미’ 설치!

하남시(시장 김상호)는 어린이보호구역 내 보행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관내 덕풍초등학교 등 5개교에 ‘교차로 알리미’ 7개소를 설치했다고 10일 밝혔다.

‘교차로 알리미’란 신호등 설치 기준에 부합하지 않은 교차로나 주택가 이면도로 교차점에 차량 및 보행자의 교통안전을 확보하기 위한 시설이다.

차량에게는 교차지점 바닥 경고등으로 다가오는 차량이 있음을 알리고, 보행자에게는 경고등 및 사인보드의 경고음을 통하여 차량이 다가옴을 인지하여 보행자의 안전을 확보하는 스마트 교통장치이다.

석승호 교통정책과장은 “어린이 및 보행자의 교통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첨단 교통안전시설을 과감하게 도입 설치하여 보행자 교통사고 제로화를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에 설치된‘교차로 알리미’는 신호등 설치가 어려운 원도심 학교 주변에 설치됨으로써 차량 및 보행자에게 주의를 환기시킴으로 교통안전 사고예방에 큰 효과를 보일 전망이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