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체,협회

한국공공자치연구원, 2019년 ‘올해의 지방자치 CEO’ 선정

(사)한국공공자치연구원(이사장 박우서)이 16년째 운영하고 있는 월례 포럼 ‘지역정책연구포럼(총회장 김충환)’에서 2019년 ‘올해의 지방자치 CEO’로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박승원 광명시장, 고윤환 문경시장, 황선봉 예산군수, 박준희 관악구청장 등 다섯 명을 19일 선정했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광주형일자리사업, 도시철도2호선 건설 등 지역현안 해결의 성과를 거두었으며, 박승원 광명시장은 시민참여에 의한 공감행정 및 3대 교육복지 실현, 고윤환 문경시장은 인구활력ㆍ귀농귀촌정책 및 레저ㆍ스포츠 도시조성 등의 시책을 추진했다.

황선봉 예산군수는 섬김행정과 현장행정을 통한 행정혁신 추진, 지역관광활성화의 자치경영의 성과로 인정받았으며, 박준희 관악구청장은 지역특성을 살린 맞춤형 청년정책, 마을공동체 활성화 및 소통행정 실천 등의 성과를 높게 평가받았다.

‘올해의 지방자치 CEO’는 우수한 지역정책으로 탁월한 경영성과를 나타낸 자치단체장을 선정하여 타의 모범이 되도록 함으로써, 우리나라 지방자치와 지역발전에 기여하고자 2012년 12월 ‘지역정책연구포럼’ 100회 기념사업으로 시작됐다.

‘올해의 지방자치 CEO’는 전국 지자체 공무원의 추천과 직접 투표로 선정하는 국내 최초이자 최고의 지방자치단체장상으로 올해로 8회 째를 맞이하고 있으며, 광역시ㆍ도지사, 대도시 시장(인구 30만명 이상), 중ㆍ소도시 시장(인구 30만명 미만), 군수, 구청장 등 총 5개 부문의 자치단체장을 선정한다.

‘올해의 지방자치 CEO’ 선정식은 12월 19일 오후 2시 공군회관(서울 영등포구) 3층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되는 ‘제184회 지역정책연구포럼’에서 진행되며, 제16기 포럼 회원과 선정된 CEO가 참석했다.

제16기 지역정책연구포럼은 회원뿐만 아니라 전국 지자체 공무원 총 1,181명에게도 추천권 및 투표권을 부여했으며, 최종 선정된 부문별 3배수의 후보를 대상으로 11월 22일부터 29일까지 8일 간 투표를 진행했다.

이번에 선정된 다섯 명의 자치단체장은 2019년 한 해 동안, 지역경제 활성화, 지역산업 기반 조성, 지속가능한 미래 비전 설정, 복지 사각지대 해소, 주민 삶의 질 향상 등 다양한 분야에서 탁월한 경영성과를 거두었으며, 앞으로도 우리나라 지방자치와 지역발전을 위해 더욱 매진해 갈 것으로 기대된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