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함양군

함양군 마을진입로 방범용 CCTV 확대 설치 ‘안전한 함양 만들기’

함양군(군수 진병영)이 범죄 취약지역인 마을진입로에 방범용 CCTV를 확대 설치해 범죄예방과 함께 주민 안전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이번 CCTV 확대 설치는 사회안전망을 구축하여 주민 불안을 해소하고 범죄 및 재난 등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민선 8기 진병영 군수의 공약 중 하나이다.

함양군은 지난 2013년 5월 개소한 ‘함양군 CCTV 통합관제센터’를 통해 각 부서별로 분산 운영되던 CCTV를 통합하여 약 250여 대로 운영하기 시작해, 현재는 800여 대의 CCTV를 운영하며 군민의 안전을 지키고 있다.

현재 함양군에서 마을방범용 CCTV를 운영하고 있는 마을은 195개소이며, 아직 미설치한 마을에 대해서는 주민 의견을 수렴한 후 추가 설치를 계획하고 있다.

 

이에 함양군은 우선적으로 관내 전 마을별 CCTV 1대를 우선 설치한다는 계획으로, 2026년까지 연차적으로 행정마을 설치 완료 후 자연마을로 CCTV를 확대 설치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인공지능 기반의 지능형 CCTV 통합관제 시스템을 도입하여 위험상황으로 예상되는 영상을 관제요원에게 우선 표출하게 하여 범죄 및 재난 등으로부터 신속히 대응하여 안전한 함양을 만들어 가기로 했다.

진병영 함양군수는 “모든 마을진입로에 CCTV를 확대 설치함으로써 범죄를 예방하고 선제적 대응으로 군민들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여 안심하고 살 수 있는 함양을 만드는 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