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합천군

합천군의원, 우박피해농가 양파수확 일손돕기 나서

합천군의회(의장 석만진) 군의원과 사무과 직원 30여명은 지난 20일,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쌍책면 양파재배농가를 방문해 일손돕기에 나섰다.

군의회는 정례회 기간 중임에도 양파가격 하락으로 힘든 시기를 보내는 농가들의 어려움을 조금이라도 함께 하고자 하는 마음으로 농가를 방문해 함께 구슬땀을 흘렸다.

석만진 의장은 “농번기에는 일손 부족으로 매년 의원과 직원이 들녘을 찾아 함께 땀흘리며 농민들의 애로도 듣고 소통하는 기회도 갖지만 올해는 갑작스런 우박피해와 양파가격 하락으로 실의에 빠진 농가에게 더 많은 관심이 필요한 것 같다.”며 “서투른 일손이지만 조금이나마 농가의 시름을 나누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