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해운대

해운대구, 사회적 거리두기…협약식도 온라인으로

부산 해운대구(구청장 홍순헌)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외출, 모임, 방문을 잠시 멈추는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을 장려하기 위해 협약식을 온라인으로 진행했다.

구는 20일 LG헬로비전 부산방송과 ‘코로나19 극복 지역경제 활성화 #힘내라 해운대 사업 추진’ 협약을 체결했다.

일반적으로 협약식은 협약기관의 관계자들이 함께 모여 진행한다. 온라인으로 진행된 이날 협약식은 두 기관이 각자 다른 장소에서 협약서에 사인하는 모습을 영상으로 주고받았다.

홍순헌 구청장은 구남로의 임대료 인하 운동에 동참한 희망가게 ‘백년식당’에서 협약서에 서명하고 직원 10여 명과 함께 식사했다.

강윤현 LG헬로비전 대표도 좌동의 희망가게이자 확진자가 다녀간 클린안심존 ‘홍유단’에서 협약서에 서명하고 직원들과 식사를 했다.

해운대구와 LG헬로비전은 앞으로 #힘내라 해운대 캠페인, 전통시장․소상공인 가게 홍보 등 코로나19 극복 지역경제 활성화 사업 추진에 힘을 모을 예정이다.

홍순헌 해운대구청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서 구정에 사회적 거리 두기를 적극 도입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