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김해시

허성곤 김해시장, 산업현장 방문해 지역 경제 살핀다

허성곤 김해시장은 지난 1월 10일에 이어 23일 두 번째 관내 산업현장을 방문했다.

화목동에 위치한 ㈜올넷전자와 주촌면에 있는 ㈜엠씨텍을 방문하여 기업의 애로사항과 성장 노하우를 청취하고 현장근로자들을 격려했다.

㈜올넷전자는 R&D 투자를 통해 기술력을 확보하여 인덕션(전기레인지) 등 제품을 ODM(제조자 개발·생산)방식으로 생산하는 강소기업으로 창업 초기 ‘데스밸리’(창업 초기 기업이 겪는 자금난 등 도산 위기)를 겪었으나 이를 극복하고 최근 괄목할만한 기업 성과를 창출하면서 ‘자체브랜드생산’의 행복한 꿈을 꾸고 있는 신산업 업체이다. 허 시장은 창업 초기 어려움을 극복한 노하우를 다른 기업에도 전수해 주길 부탁하여 격려했다.

특히, ㈜올넷전자 박찬홍 대표는 독거노인을 위해 냄비 10세트와 인덕션 10개를 시에 기탁하였다.

㈜엠씨텍은 의료용 전동침대 등을 생산하는 의생명 관련 기업으로 특허 기술을 보유하고 있으며, 2009년 중소기업청으로부터 INNO-BIZ기업으로 선정되는 등 세계적인 Medical Bed회사로 도약을 꿈꾸고 있는 기업이다.

허 시장은 기업 현황을 듣고, 불황을 겪는 내수시장을 탈피하여 해외 수출 판로를 개척하는 지원방안을 검토하겠다고 약속했다.

허성곤 김해시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R&D 투자를 통한 기술력 제고만이 중소기업들이 생존경쟁에서 살아남을 수 있다”고 강조하면서, “다양한 기업지원 방안을 강구해 지역경제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